인천시립무용단, 루마니아에 한국의 아름다움을 전하다.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시립무용단, 루마니아에 한국의 아름다움을 전하다.

대한민국·루마니아 수교 30주년 기념 
12.11 인천시립무용단 담청(淡靑) 루마니아 온라인 상영 
한-루마니아 수교 30주년 등을 맞이하여 외교부 주요 외교계기기념 사업의 일환으로 인천시립무용단(예술감독 윤성주)의 작품 <담청(淡靑)>이 루마니아 오페라극장 부카레스트 국립 오페라 극장에서 온라인 송출된다. 

12월 11일 루마니아 시간 19:00에 시작되는 온라인 중계는 대면 공연과 같은 방식으로 3일간 진행되며, K-pop 등 루마니아 내 한국에 대한 관심이 커지고 있는 시기에 인천시립무용단의 <담청(淡靑)> 온라인 공연으로 한국의 전통 문화를 널리 소개할 수 있게 되었다는 점에서 더욱 의미있는 상연이 될 것으로 보인다.  

주 루마니아 우리 대사관에서는 “코로나 19 확산으로 대면 행사가 어려워진 상황에서 준비했던 사업이 무산되어 안타까웠던 와중, 인천시립무용단의 협조로 좋은 작품을 루마니아에 선보일 수 있게 되어 무척 기쁘다”며“이번 온라인 상영이 코로나19로 왕래가 어려워진 현지 교민들의 마음을 위로하고, 루마니아 사람들에게 한국의 전통문화를 알려 양국 간 마음의 거리가 가까워지길 기대한다.” 고 전했다. 

임경배 기자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