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을극단 아이들, 첫 공연 ‘마녀의 꿈’ 올려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마을극단 아이들, 첫 공연 ‘마녀의 꿈’ 올려

마을극단 아이들이 첫 공연 마녀의 꿈을 선보였다
마을극단 아이들이 그동안 준비한 공연 ‘마녀의 꿈’을 선보였다. 

마을극단 아이들은 극단 아띠가 ‘문화가 있는 날 지역문화 콘텐츠 특성화 사업 장돌 뱅뱅뱅’의 교육프로그램을 위해 모집한 연극을 좋아하는 어린이들의 모임이다. 마을극단 아이들은 총 10회의 연극교육을 하고 공연 발표회를 준비, 장돌 뱅뱅뱅 세 번째 이야기에서 공연을 선보이려 했으나 코로나19 지역 감염 확산으로 발표회를 영상으로 제작할 수밖에 없었다. 

이에 마을극단 아이들 한 명 또는 두 명씩만 모여 각자의 연기를 영상으로 촬영하고 편집해 공연을 만들었다. 코로나19로 무대 위에서 직접 관객들과 함께 소통하며 공연하지 못한 점이 매우 아쉬웠지만 아이들이 만든 공연 ‘마녀의 꿈’은 극단 아띠 유튜브 채널에 영상으로 업로드됐다. 

마을극단 아이들은 앞으로 계속 극단 아띠와 함께 연극으로 놀며 꿈을 펼치고자 한다. 

CSBN-TV.CO.KR 편집부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